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누구나 살고싶은 녹색성장도시 빛가람 혁신도시에서 만나보세요

이전기관 소식

> 이전기관현황 > 이전기관 소식

한국농어촌공사, 가뭄대비 합동 총력 대응

Writer :
관리자
Views :
6
Date :
2022-06-14
Attached Files :

 

한국농어촌공사, 가뭄대비 합동 총력 대응

한국농어촌공사는 올해 누적 강수량이 평년 대비 51.8%를 기록하면서 기상 가뭄이 우려됨에 따라 지역별 용수확보와 가뭄대책을 점검하는 합동회의를 최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기상가뭄은 최근 6개월간 특정 지역 누적 강수량이 과거 같은 기간 평균 강수량보다 적어 건조한 기간이 일정 기간 이상 지속되는 현상이다. 지난달 31일 기준, 공사 관리 저수율은 58.2%로 예년에 비해 90% 수준을 보여 모내기철 용수공급에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앞으로 무강우 현상이 지속되면 용수로 말단부와 도서지역을 중심으로 가뭄피해 발생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공사는 본사 재난안전종합상황실서 전국 93개 지사가 참석하는 긴급대책회의를 영상으로 개최하고 영농 및 급수현황·용수확보 대책·협력체계 구축 방안 등을 논의했다.

우선, 노후화된 시설물 안전 확보를 위해 추진하는 수리시설 개보수사업 등을 빠른 시일 내에 완료하고, 저수지 물채우기를 실시해 용수를 확보할 방침이다.

아울러, 용수로에 간이 양수시설을 설치해 직접 물을 공급하는 등의 대책을 추진하고 각 필지별 물꼬 관리와 농경지 퇴수 재이용 등 농가에서도 물 절약에 동참 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김규전 수자원관리이사는 “가뭄 우려 지역에 용수확보대책을 우선 실시하고 지역별 실정에 맞는 급수대책 추진 등, 적극적인 대응으로 가뭄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서부취재본부/고광민 기자 ef7998@namdonews.com

출처 : 남도일보(http://www.namdonews.com)

출처 : 남도일보(http://www.namdonews.com)